클리앙 > 새로운소식 > 오픈소스로 이동통신사 직접 차린 주민들
cipher, clien.net

아메리칸 인디언인 사포텍족이 모여 사는 마을인 멕시코 남쪽 오악사카주 고산지대에 ‘탈레아 데 카스트로’라는 지역. 줄서서 통화하는 전화방의 5분 전화요금이 하루 임금정도. 이유는 이동통신사가 기지국 설치를 거절함. 결국 주민들이 약 3,500만원을 투자해 이동통신사를 만듬. ‘탈레아의 붉은 셀룰러(Red Celluar de Talea)’ 의 전화요금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