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렐 윌리엄스의 노래는 다 똑같다?
Hyunji Nam, huffingtonpost.kr

작년 한 해, 그리고 올해 가장 많이 들은 남자이름 중 하나는 ‘퍼렐 윌리엄스’다.
다프트 펑크, 로빈 시크 등 프로듀싱한 가수의 앨범이 성공하고 자신의 곡 ‘해피’도 대박을 냈다. 퍼렐 덕분에 ‘해피(happy)’란 단어를 내생에 최고로 많이 들었다.
퍼렐은 원래부터 유명한 남자였다. 프로듀서 그룹 넵튠스시절부터 브리트니 스피어스, 넬리, 제이지의 곡을 담당했으니까.
그런데 그가 만든 히트곡 대부분이 똑같은 방식으로…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