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의 한국 영화, 미래는 없다

2014년의 한국 영화, 미래는 없다
글 김영진(영화평론가), ize.co.kr

때로 어떤 표현은 너무 자주 반복돼서 그 의미와 힘이 퇴색된다. 한국 영화의 위기라는 담론이 그러하다. 한창 한국 영화의 경기가 끝없이 오르던 2002년, 삼성 경제 연구소가 이라는 보고서에서 미래에 닥칠지도 모를 상황으로 한국 영화의 위기를 언급한 이후, 영화 산업의 경기가 안 좋아질 때마다, 충무로 기대작이 엎어질 때마다 이 담론이 소환됐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